최근 포토로그


DX Korea 2020, 킨텍스에서 18일부터 나흘간 열려 육군전시회 퍼레이드

오는 18일부터 20일까지 경기 고양 킨텍스에서 최첨단 지상무기 전시회 ‘2020 대한민국 방위산업전(이하 DX Korea)이 열린다.
2년마다 열리는 DX Korea는 2018년 관람객 10만 명 돌파, 상담액 18억5000달러를 기록해 국내 최대 지상무기 방산 전시회로 꼽힌다.

금년도 전시회는 코로나19로 인해 해외 군 관련 VIP, 획득관계자 및 사전 초청자가 참관 대상이다.

이번 전시회는 대한민국의 무기체계나 탄약체계, 항법장치, 감시정찰, 전력지원체계 등 우수한 기술력을 해외 여러 나라에 선보이는 동시에 해외 진출을 돕기 위한 자리다. 카자흐스탄 방사청장과 필리핀 획득차관, 필리핀 해군총장, 에스토니아 방산물자센터장을 비롯해 인도네시아, 영국, 미얀마를 비롯한 15개국 주요 인사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총리실과 국방부는 코로나19에 따라 위기경영 체제로 운영되고 있는 국내 방산업체의 안정적 경영 여건을 보장하고 애로 사항을 청취하기 위해 방산 기업 최고경영자(CEO) 간담회도 현장에서 개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나흘간 진행되는 전시회 행사장에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초청자 자동인식, 열 감지 체온측정, 인체에 무해한 분사식 살균소독 게이트를 설치하는 등 철저한 방역 대책을 수립하고 있다. 행사장은 사전 등록된 무증상자만 출입토록 하고,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해 철저한 검역·방역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아래는 지난 2018년 열린 전시회에서 펼쳐진 각종 기동장비들의 시범 장면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