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포토로그


중국산 짝퉁항모 해상시험 시작 항공모함

중국의 첫 국산 001A형 항공모함이 13일 오전 정박해 있던 대련 조선소를 떠나 해상시험 임무에 들어갔다고 관영 신화사가 보도했다.

러시아 항모를 개조한 요녕(遼寧)함을 복제한 중국의 두 번째 항공모함 001A형(가칭, 함명 미정)는 발해(勃海)만 해상에서 시험 운항하면서 동력 계통과 탑재 무기 등을 시험할 예정이다.

지난해 4월 26일 진수식을 했으며, 그동안 시스템 설비의 시험 조작, 의장 및 정박 시험 등을 마쳤다. 항모 갑판 위에는 최신 위상배열 레이더와 통신안테나가 여러 개 설치됐다.

001A형 항모는 5만5000t급으로 전장 315m, 폭 75m다. 재래식 증기 터빈엔진을 장착했으며 30~40대의 섬(纖)-15를 탑재할 수 있다. 갑판 측면에는 홍기(海紅旗)-10’ 미사일과 1130형 근접방어기관포 등을 장착했다.

중국 군사전문가들은 이 항모의 취역이 예상했던 2020년 보다 빠른 금년말이나 늦어도 건국 70주년인 2019년에 이뤄질 것으로 전망했다. 앞으로 중국 해군은 두 척의 항모로 구성된 항모 전단을 운영하게된다.

한편 중국은 8만5000t급 002형 항모를 상해조선소에서 건조 중으로 2021년 취역할 계획이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