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포토로그


2017 Mobility Guardian m(공중기동전력의 수호자) 다양한 훈련 장면 항공 작전/훈련

공군이 美 공군 공중기동사령부(Air Mobility Command) 주관 2017 모빌리티 가디언(Mobility Guardian : 공중기동전력의 수호자) 훈련에 참가하여 다국적 공군과 성공적으로 임무를 수행했다.

美 워싱턴주 루이스-맥코드 합동기지(Joint Base Lewis-McChord)에서 실시된 훈련은 세계 각국의 공중기동기(수송기, 공중급유기 등)가 참가해 공중기동작전 수행능력을 배양하는 연합훈련이다.

7월 30일, 미국 현지에 도착한 우리 공군은 사전준비를 거쳐 8월 5일부터 12일(한국시간기준)까지 진행되는 본 훈련에 참가하고 있다. 이번 훈련에는 미국, 영국, 프랑스, 호주, 브라질, 벨기에 등 11개국 공중기동기 50여대, 3,000여명이 참가했으며, 한국 공군은 C-130H 수송기 1대와 조종사, 정비사, 지원요원 등 총 30명이 참가했다.
국가 간의 분쟁상황을 가정한 이번 훈련은 대한민국 면적의 1.8배에 달하는 워싱턴주 전역에서 ‘합동전력 침투 및 퇴출작전’과 ‘인도주의적 구호작전’에 중점을 두고 진행됐다.

사진은 8월 6일 다국적 수송기들이 공중투하 훈련을 펼치는 모습이다. (사진 미공군)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