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포토로그


미 해병대 F/A-18C 참가한 Max Thunder 13-2 연합훈련 한미연합훈련

<공군작전사령부>와 <주한 미7공군사령부>가 참여하는 2013-2차 맥스썬더 훈련(Max Thunder 13-2)이 11월 6일 주한 미공군 군산기지에서 공개되었다.

<맥스썬더 훈련>은 한·미 공군 간 연 2회 정기적으로 실시하는 연합훈련으로 미 공군 Red Flag 훈련을 참고하여 2008년 5월부터 시행됐다.

13-2차 훈련에는 역대 최대 규모인 97대의 항공기가 참가해 최강의 공중 연합전력을 보여줬다.

맥스선더 훈련의 가장 큰 특징은 참가전력이 청군(Blue Air)과 홍군(Red Air)으로 팀을 나눠 가상의 시나리오에 따라 공중전과 전술폭격 임무를 실전처럼 훈련한다는 점이다.

이번 참가 훈련 기종은
한국공군 총 32대(F-4E, F015K, KF-16, KA-1, HH-32, HH-47, HH-60, E-737)
미공군총 42대 (F-16CM, A-10C, E-3B/C)
미해병대 총23대(F/A-18, EA-6B, MK-58)가 참여했다.


덧글

  • 제임스 2013/11/09 20:15 # 삭제

    헐 왜 미해병대가 호커기를 가지고 있죠 용도가 뭐죠
    연식도 엄청날것 같은데 전세계적으로 아직도 날아다니는 호커기가 있다니
  • Viggen 2013/11/09 22:23 #

    제임스님 미 해병대 기체가 아닙니다.

    수직미익에 써 있는 것처럼 ATAC라는 민간회사 소속기체로 일본 아츠기 해군기지에서 날라와서 가상적기로 이번 훈련에 참가하였습니다.
    ATAC는 미군과 계약을 맺고 퇴역한 군 조종사를 고용하여 퇴역한 각종 전투기를 이용하여 가상 적기로 미군에 훈련을 제공하는 회사입니다.
    http://www.atacusa.com/ 홈페이지 참고하세요

    현재 이 회사가 보유한 기체들은 일본 아츠기 기지에 2대가 배치되어 있는 Mk-58 Hawker Hunter외에도 독일에 2대의 L-39 Albatros를, 미국 뉴포트뉴스의 PATRICK HENRY FIELD에 F-21 Kfir 3대와 MK-58 Hunter 5대를 운용하며 캘리포니아 Point Mugu 해군기지에 F-21 Kfir 2대와 MK-58 Hunter 5대, L-39 Albatros 2대등을 운용하고 있습니다.
    또 하와이 KANEOHE BAY 해병 항공기지에도 MK-58 Hunter 2대를 배치하여 운용하고 있습니다.
  • 제임스 2013/11/11 18:17 # 삭제

    미국 넘들 하다 하다 이제는 가상적기 마저 외주를 주내요

    언젠가는 민간회사가 미공군 외주 받아서 폭격하는 시대가 올것 같기도 하내요

    자세한 설명 감사 합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